금년도 다 갔다.

2011.12.31.
팔당, 큰고니

정말 힘든 결정을 여러번 해야하는 고뇌의 순간이 많았지만 그럭저럭 잘 넘어왔다.
하나님 감사합니다.
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제목: 금년도 다 갔다.


등록일: 2012-01-01 22:59
△ 이전사진

물안개 속의 고니
▽ 다음사진

흰꼬리수리 어린애
  comment

 
 
이름(별명)  비밀번호  스팸방지 : This website's address is http://wildphoto.com    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DQ'Style